을왕리 해수욕장 옆에 있는 고즈넉한 느낌이 드는 왕산 해수욕장!!

한적한 분위기의 작은 어촌의 모습을 담고 있었다.

을왕리 해수욕장에서 걸어서도 갈 수 있는 이 해수욕장은

을왕리와는 사뭇 다른 느낌이다.

해수욕장이 개장되면 모를까 한적하게 바다 구경을 하고 싶다면
 

왕산해수욕장도 괜찮을 듯 싶다.




왕산해수욕장에서 보이는 저 세개의 하얀 줄은 무엇을까 궁금했는데
자세히 보니 하얀색의 조개껍데기들이 신비할 정도로 하얀 줄을 그리며 모여 있는데
사람이 저렇게 만들어 놓을 수는 없고 밀물과 썰물의 차 때문에 그런가....
어쨌든 자연의 현상은 참 신비롭다.

 

 


한쪽에는 모래사장이, 다른 한쪽에는 바위와 바다가 어울러진 모습도 감상할 수 있고
저 바위와 돌 사이를 틈틈히 해집다 보면 싱싱한 생굴도 캘 수 있기도 하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인천광역시 중구 용유동 | 왕산해수욕장
도움말 Daum 지도
  • 요즘이야 해수욕장 하면 상업적인 느낌이 먼저 드는데
    여기는 사람 사는 곳이라는 따뜻함이 물씬 풍깁니다.

    • 철도여행 2012.03.08 23:09 신고 수정/삭제

      여기도 해수욕장 개장을 하면 모르지요. 단지 사람이 없는 겨울에 가서 한적한 느낌이 들었을지도 모르겠네요. 아마도 여름에 갔으면 또 다른 모습을 보았을지도요.

  • a87Blook 2012.03.08 17:01 신고

    오옷 오랜만에 포스팅 이네요 ㅋ 자주자주 뵈면 좋을텐데 말이지요 ^^
    여튼 을왕리 해수욕장 나름대로 자주 다녀 왔다고 생각했는데 왕산해수욕장은 처음들어 보았내요. !
    다음에 기회가 되면 가봐야 겠어여.
    뭔가 생각하는 공간이 필요 할 때는 적격일듯... 합니다

    • 철도여행 2012.03.08 23:13 신고 수정/삭제

      오랫만에 포스팅인데도 불구하고 반갑게 맞아주시니 정말로 감사할 따름입니다.요즘 컴에 앉지 못하니까 블로그를 거의 방치하다시피 하네요.요번 것도 4개월전에 찍은 거를 이제서야...ㅠㅠ 저도 마음이 고민이 많이 생겼을때 찾아갔던 곳인데 의외로 고민도 풀고 바람도 쐬고 해서 좋은 기억으로 남았던 곳이기도 합니다.말씀하신 것처럼 생각하는 공간에는 딱인듯....

  • 해우기 2012.03.09 13:25 신고

    ㅎㅎ 정말..중간의 저 모습...신기하네요.....
    참...이 계절에 보는.....해수욕장의 느낌은....
    언제나...참 다르네요.........

  • 뽀키 2012.03.19 21:38 신고

    바다는 항상 마음의 고향이라는 생각을 많이 합니다.
    바라보면 볼수록 마음이 편안한....
    편안한 저녁시간되시기 바랍니다.^^


을왕리해수욕장은 두번째로 방문한다.
첫번째는 해가 지는 초저녁에 들러서 멋진 노을을 감상할 수 있었고
요번에는 맑게 갠 파란 하늘에 방문할 수 있어서
을왕리의 전체적인 조망을 감상할 수 있었다.
서울에서 가장 가까운 해수욕장으로도 알려져 있는 을왕리 해수욕장...
인천공항고속도로 또는 공항철도를 타고 가면 1시간거리에 있는 해수욕장이면서
멋진 바위와 바다가 어울려져 있는 모습을 감상할 수 있기 때문에
많은 연인들이 자주 찾는 곳이기도 하다.

 




을왕리해수욕장은 대중교통으로도 찾아가기가 쉽다.
서울에서 바로 가는 교통편은 없지만
인천국제공항으로 가면 을왕리로 가는 버스편은 자주 있다.
아니면 동인천역이나 송내역등에서 을왕리로 바로 가는 버스를 탈 수도 있다.


바다를 접하고 있는 섬같지 않은 섬이라 버스를 타고서도 창문을 통해 바다경치를 구경할 수도 있다.
인천국제공항에서 을왕리까지는 버스비도 천원이니
천원으로 멋진 풍경을 감상하는 것도 참 괜찮네~~~



또한 을왕리하면 조개구이로도 유명하다.
하지만 난 오늘 혼자였기에 패쑤~~~


입구에 다다르면 이렇게 소나무 너머로 넘실대는 바다를 볼 수가 있다.


저 리조텔은 언제 생겼을까?
몇년전에 방문했을때는 없었는데....



썰물때는 이렇게 드러난 갯벌 사이로 걸어보는 것도~~~







역시 연인들 천국이구만~~~


을왕리는 노을이 질때 가보면 참 멋있다.
바위너머 저 수평선으로 노을이 지는 모습으로 유명한 곳이기도 하다.


이건 옛날에 찍었던 사진인데
아마두 위와 비숫한 위치에서 찍었던 것으로 기억이 된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인천광역시 중구 용유동 | 을왕리해수욕장
도움말 Daum 지도
  • 금정산 2011.12.04 09:28 신고

    겨울의 해수욕장이 한가롭습니다.
    거울바다도 괜찮은 것 같습니다.
    잘 보고갑니다.
    즐거운 시간 되세요.

    • 철도여행 2011.12.06 20:33 신고 수정/삭제

      저도 여름바다는 잘 가지 않습니다. 역시 제대로된 바다의 모습을 볼려면 겨울바다가 아닐까 싶어요. ^^

  • 해우기 2011.12.05 15:25 신고

    조금 마음이 가라앉는것이..요즘의 정신없는 제 마음을 보여주시는듯 해요... ㅎㅎ

    • 철도여행 2011.12.06 20:38 신고 수정/삭제

      역시 겨울 바다는 맘을 가라앉히는데는 최고인거 같습니다. 또한 많은 것들을 생각나게 하는 곳이기도 하구요!^^

  • 알 수 없는 사용자 2011.12.06 18:11

    사진으로 보면 이렇게나 아름다운데...
    을왕리를 처음 갔을때 어찌나 호객행위가 심하던지 완전 질려버렸다죠.
    차분한 바다가 그리워 찾아간 곳인데 말이죠...

  • a87Blook 2011.12.14 17:52 신고

    캬~ 을왕리 군요. 군대 입대하기전에 한번~ 전역하고 한번 저에게는 특별한 추억이 있는 곳이기도 하고요 ~^^

  • 원 디 2011.12.19 05:53 신고

    바다 근처에서 먹는 해산물
    그 맛이 궁금해지네요 ㅎㅎ

  • 겨울철 을왕리.. 또다른 모습이내요^^


서울에서 가장 가까운 해수욕장하면 생각나는 곳이
을왕리 해수욕장이다.
가장 가까우면서도
결코 저렴하지 않은 영종도에 위치한 까닭에
갈때에도 몇번씩 망설임을 가져다 주는 곳이기도 하다.

아주 오래 전에 나가서
똑딱이 카메라를 사서 처음으로 찍었던 사진인데
최근에는 이곳이 어떻게 변했는지 궁금하다,

공항철도가 개통되기 전에는
서울에서 을왕리로 가는 버스가 없어서
비싼 요금을 지불하고 공항리무진을 타고
인천공항에서 또 좌석버스로 갈아타고 들어가야 했지만
이제는 공항철도가 개통이 되어서 
보다 더 저렴하게 다녀올 수 있게 되었다.
 

















tip) tip라고 까지는 할 건 없겠지만
      공항철도를 타고 인천공항으로 가서 좌석버스를 갈아타는 것이
      가장 좋은 방법중에 하나이겠고
     
      또 하나는 시간이 좀 걸리겠지만 더 저렴한 걸 찾는다면
      강남역에서 M6405번을 타고 송도 먼우금초등학교라는 정류소에 내려서
      303번으로 갈아타는 방법이 있겠다.
      303번으로 갈아타고 인천공항으로 가서 302번나 306번버스를 갈아타면 된다.
      이 방법은 을왕리로 가는데 시간이 좀 걸리겠지만
      유명한 인천대교를 경유한다는 것과
      수도권통합환승이 된다는 장점이 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인천광역시 중구 용유동 | 을왕리해수욕장
도움말 Daum 지도
  • 아빠소 2011.04.04 09:43 신고

    가끔 을왕리, 을왕리 하는 말들은 들어봤는데 서울에서 가장 가까운 바닷가였군요~

    • 철도여행 2011.04.04 13:38 신고 수정/삭제

      엄밀히 따진다면 가장 가까운 해수욕장이 맞겠지요. 거리상으로 따지면 참 가깝다고 느껴지는데 교통편도 불편하고 영종도로 들어가다보니 막상 가보면 그렇게 가까운 느낌은 안들어요.^^

  • 해피로즈 2011.04.04 11:07

    저 앞의 사람을 바라보고 있는 듯한 갈매기 사진이 예쁘네요~
    을왕리, 가본지가 10년쯤 돼가는 것 같은데..
    이렇게 사진을 보니 가까운 시일내 가보고 싶군요

    • 철도여행 2011.04.04 13:40 신고 수정/삭제

      갈매기도 연애하는 모습이 부러웠나 봐요!!^^ ㅎㅎ 그렇게 먼거리는 아니니 기회되신다면 한번 다녀오세요. 저도 얼마나 변했는지 한번 다시 갔다와야 겠어요.

  • 알 수 없는 사용자 2011.04.04 12:22

    을왕리 처음 들어본곳인데.. 좋은곳이네요~~

    잘보고갑니다^^

    • 철도여행 2011.04.04 13:43 신고 수정/삭제

      서울에서 가까운 해수욕장이라 그런지 연인들이 많이 찾더라구요. 그 옆에 왕산해수욕장도 일몰이 멋있다고 해서 사람들이 많이 찾아간대요. 그냥 바다와 갯벌보러 가기에는 좋지만 거기에 수영을 하러 간다면 솔직히 추천하고 싶지는 않아요.

  • 김천령 2011.04.04 13:10 신고

    예전 1박2일에서 보고 한 번 가보고 싶더군요.
    덕분에 잘 보고 갑니다.

    • 철도여행 2011.04.04 13:45 신고 수정/삭제

      맞아요!! ㅋㅋ 제주도 갈려고 김포공항 갔다가 악천후로 결항이 되는 바람에 모든 촬영장비도 없이 을왕리로 간 것과 거기서 게임하던 모습들이 얼마나 웃기던지... 참 재미있게 봤었어요.

  • 더공 2011.04.04 14:27 신고

    한겨울에 찾았었는데..
    날 좀 따뜻해지면 다시 한번 가봐야겠습니다. ^^

    • 철도여행 2011.04.04 19:16 신고 수정/삭제

      따뜻해지면 한번 다녀오세요. 더공님이 다녀오시면 어떤 사진이 나올지 기대가 됩니다.

  • 알 수 없는 사용자 2011.04.04 18:20

    한적하니 좋네요.
    전 부산사는데 오히려 광안리 해운대 너무 자주봐서 질려요 ㅠㅠ
    저런곳에 가고싶네요 ㅠㅠ

    • 철도여행 2011.04.04 19:17 신고 수정/삭제

      그런가요??? 전 광안리,해운대,태종대,남포동 가고파요... ㅠㅠ 부산사는 분들이 너무 부러워요...

  • 서울에서 바다보려면..얼마쯤 걸리나요?
    늘 바다와 함께 하다싶히 하니..
    근데 서해쪽 바다는 참 다른 느낌인듯 합니다^^

    • 철도여행 2011.04.05 08:47 신고 수정/삭제

      지하철을 통해서 가게 된다면 1시간 반정도 소요될거에요. 동해바다처럼 시원한 느낌은 받지 못하지만 서해바다도 나름 매력이 있지요!

  • 해우기 2011.04.05 21:32 신고

    동해와는 다른 모습을 보네요...
    동해바다에는 한시간안걸려 닿으니 ...

    워낙 해안도로를 타고 운전하는 것을 좋아하는지라....

    남해쪽도 열심히 달려봤지만...나름 동해안이 해안도로는 좋은것 같기도 하더라고요

    그런데 사실 서해안은 그리 많이 가보지 못해서...항상 아쉽네요....

    • 철도여행 2011.04.06 00:06 신고 수정/삭제

      7번국도가 확장되기 전에 해안을 따라 나있는 7번국도를 따라가면서 눈 앞에 펼쳐지는 장엄한 광경들을 보고 눈을 뗄 수가 없었어요. 도로가 확장이 되서 그런 풍경들을 이제 볼 수 없다는 것이 좀 아쉽더라구요.

  • 아 서울에서 가깝군요 그럼...자전거여행두 괞찮을것 같네요...자전거 공항철도가서....가면 좋겠는데 잉...인천대교를 거쳐가야 되는가보죠..^^ 아직 길치라..잘은 모르겠는데 과연 가능할까요^^..멋 모르면서 덤벼보는 1인요 ㅋㅋㅋ...정보공유에 감사요^^

    • 철도여행 2011.04.06 23:56 신고 수정/삭제

      영종도 쪽에는 자전거 도로가 잘 구비되어 있는 거 같더라구요. 아마 자전거로 공항철도로 이동이 가능한지는 모르겠어요. 코레일로 바뀌었으니 가능할지도.. ^^ 확실치는 않아요.

영종도 선착장이라고 불리우는 구읍뱃터
영종대교, 인천대교가 생기기 전에는
이 곳이 유일하게 인천과 연결시켜주는 길이었다.
아주 오래전에 찍었던 사진이었는데
이제는 인천대교가 개통되면서 이 곳을 왕래하는 배도 많이 줄어들었다고 들었다.







                             영종도에서 인천으로 가는 배 안에서 바라 본 영종대교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인천광역시 중구 영종동 | 구읍뱃터
도움말 Daum 지도
  • 알 수 없는 사용자 2011.03.30 10:39

    넓은바다가 마음을 시원하게 만듭니다^^

    • 철도여행 2011.03.30 23:17 신고 수정/삭제

      그러게요!! 저도 그래서 가끔씩 마음이 답답할때 바다를 보러 갑니다. 그러면 정말 가슴이 시원해지더라구요.

  • 화들짝 2011.03.30 13:25 신고

    그러고 보니까 영종도도 한번 못 가봤네요.
    바다 보면서 회 한접시 하면 딱 좋을 것 같은데요~~~ ^^

  • 해우기 2011.04.01 23:25 신고

    인천....밤에만 들린 기억도 있고....
    군시절 고참을 만나러 간 기억도....

    그리고 지금은 차이나타운 가서 중국요리를 먹자는 어느 사람의 말에
    올해는 한번은 가야 하는데....ㅎ

    • 철도여행 2011.04.02 08:13 신고 수정/삭제

      차이나타운 짜장면 값이 후덜덜하게 올랐던데요. 인천역 주변에도 볼거리는 참 많은거 같애요. 저도 다음번에 그 주변으로 한번 가볼 생각이에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