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시 화도읍에 있는 피아노폭포는

 

인공절벽을 만들고 하수처리장에서 나오는 물을 펌프로 끌어올려

 

흘러내리게 하는 방식을 취한 인공폭포입니다.

 

피아노폭포라고 해서 처음에는 폭포의 모양이 피아노처럼 생겨서 그런가 궁금했었는데

 

직접 보니 인공폭포하고 피아노모양의 화장실이 어우러져 있어서 피아노폭포라고 이름이 지어졌나 봅니다.

 

원래 명칭은 화도하수처리장 또는 화도 푸른물센터이더군요.

 

화장실은 2층에 있는데 2층으로 올라가는 피아노건반 모양의 계단을

 

밟아보면 실제로 피아노소리(?)가 납니다.

 

이곳은 각종 수목들과 산책로등이 구비되어 있고

 

양수리나 남양주시 종할촬영소 또는 커피박물관등이 같이 붙어 있어서

 

이쪽으로 오게 된다면 한번쯤 들러보는 것도 괜찮을듯 싶습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도 남양주시 화도읍 | 피아노폭포
도움말 Daum 지도
  • 북한강 야외공연장에서는 토요일마다 공연도 하고 아이들 데리고 가보기에도 좋았었는데요..ㅋㅋ

    피아노 건반 소리 들으며 화장실 가는 것도 이색적이고..

    화장실 구조도 조금은 특이한것 같았어용~~^^

    • 철도여행 2013.04.25 14:39 신고 수정/삭제

      아이들이 놀만한 곳은 아니지만 피아노모양의 이색적인 화장실을 체험시켜줄 수 있는 한번쯤 방문해볼만한 곳이긴 하더라구요!

  • 지난 경기도 여행에서 보았는데 시간이 없어서
    그냥 지나쳐온곳이군요....지금 생각해두 아쉬움이 크네요....

    • 철도여행 2013.05.02 20:15 신고 수정/삭제

      저도 가까이 있으면서 가보질 못했었지요! 일부러 찾아가기에는 좀 그렇습니다만 주변 지역이랑 같이 어울려서 한번쯤 방문하기에는 괜찮은 곳인거 같습니다.

  • a87Blook 2013.05.08 15:54 신고

    화장실보다는 역시 폭포가 ㄷㄷㄷ 친구랑 차타고 한번 다녀와야 겠네요

    • 철도여행 2013.05.08 16:17 신고 수정/삭제

      폭포야 이곳보다 멋있는 곳이 훨씬 많죠! 피아노모양의 화장실이 없었으면 아마도 일부러 찾는 사람들은 없을거에요!^^

    • 철도여행 2013.05.08 16:18 신고 수정/삭제

      폭포야 이곳보다 멋있는 곳이 훨씬 많죠! 피아노모양의 화장실이 없었으면 아마도 일부러 찾는 사람들은 없을거에요!^^

 청평에 있는 프랑스 마을인 쁘띠프랑스에 다녀왔습니다.

 

언젠가 한번 가봐야지 하면서도 쉽게 가보지 못했던 곳이었는데

 

입구에 도착했을때는 생각보다도 작은 규모와 비싼 입장료에 약간 실망이 들기도 했었지만

 

아기자기 꾸며놓은 모습에 의외로 볼거리들이 생각보다 많았습니다.

 

노상공연에 인형극... 아이들이 좋아할 만한 것들도 많이 있었고

 

특히 베트벤바이러스에 나왔던 피아노가 있는 강마에의 사무실,

 

프랑스 전통주택등도 상당히 인상적이었습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도 가평군 청평면 | 쁘띠프랑스
도움말 Daum 지도
  • 좋은곳 다녀오셨네요^^.
    지난겨울 가평 싱싱축제 다녀올때 가볼려고 했던곳인데...
    시간때문에 다녀오지 못했답니다. 이렇게 보니 완전 동화나라에요
    조만간 다시금 계획해야할듯한데요....참 공연의 모습도 보여지나봐요 빨리 느껴보고 싶습니다

    • 철도여행 2013.04.19 18:02 신고 수정/삭제

      한번쯤은 갔다올만한 곳이네요. 작은 마을이지만 프랑스라는 곳을 충분히 경험하고도 남을만한 구경거리들이 참 많았습니다. 언젠가 기회가 되신다면 꼭 다녀오시기를 추천드리고 싶네요.

  • 알 수 없는 사용자 2013.04.19 19:19

    너무 여유로워보여서 좋은거 같애요.ㅎ
    덕분에 잘 보고 간답니다~

    • 철도여행 2013.04.19 20:02 신고 수정/삭제

      단버리님! 고맙습니다. 여행은 삶을 여유롭고 즐겁게 만드는 매력이 있는거 같습니다.

  • 한번쯤은 괜찮은데... 진심 입장료가 좀 비쌌던 기억이 있네요~~
    그래도 좋은 사람들과 가면 즐거운 장소임엔 틀림없는 듯요~~^^